Skip to content
종교와철학
2017.02.10 11:40

사기열전

조회 수 626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사기열전

 

[사기열전1] 사마천 이야기
10:35-16:15 태사공자서-사마천의 아버지 사마담의 이야기

26:20-32:38 춘추에 대해 사마천이 호수와 나눈 이야기

태사공자서(太史公自序)

太史公曰(태사공왈) : 태사공이 말한다

先人有言(선인유언) : “선친께서 말씀이 계셨는데

自周公卒(자주공졸) : ‘주공이 돌아가신 후

五百歲而有孔子(오백세이유공자) : 오백 년 만에 공자께서 태어나셨다.

孔子卒後(공자졸후) : 공자께서 돌아가신 뒤 

至於今五百歲(지어금오백세) : 지금까지 오백 년이 지나서

有能紹明世(유능소명세) : 다시 밝은 세상을 계승하고

正易傳(정역전) : <역전>을 바르게 해석하며

繼春秋(계춘추) : <춘추>를 계승하고

本詩書禮樂之際(본시서례락지제) : <시경>·<서경>·<예기>·<악경>의 근본에 뜻을 두는 사람이 있을 것이다’라고 하셨는데

意在斯乎(의재사호) : 아버님의 뜻이 여기 있었다.

意在斯乎(의재사호) : 아버님의 뜻이 여기 있었다.

小子何敢讓焉(소자하감양언) : 그런데 내가 어찌 감히 이 일을 사양하겠는가?”

上大夫壺遂曰(상대부호수왈) : 상대부 호수가 이르기를

昔孔子何爲而作春秋哉(석공자하위이작춘추재) : “공자께서 <춘추>를 저술하신 까닭은 무엇입니까?”라고 물어

太史公曰(태사공왈) : 태사공이 다음과 같이 대답한다.

余聞董生曰(여문동생왈) : “나는 동중서가 이르기를

周道衰廢(주도쇠폐) : ‘주나라의 도가 쇠미하여지자

孔子爲魯司寇(공자위로사구) : 공자께서 노나라의 사구가 되셨다.

諸侯害之(제후해지) : 그러자 제후들이 그를 해치고

大夫壅之(대부옹지) : 대부들이 그를 방해했다.

孔子知言之不用(공자지언지불용) : 공자께서 자신의 주장이 받아들여지지 않고

道之不行也(도지불행야) : 선왕의 도가 행하여지지 않을 것을 아시고

是非二百四十二年之中(시비이백사십이년지중) : 242년간의 노나라 역사에 대해 옳고 그름을 따져

以爲天下儀表(이위천하의표) : 천하의 표준으로 삼으셨다.

貶天子(폄천자) : 천자의 잘못을 비판하셨고

退諸侯(퇴제후) : 무도한 제후들을 물리치셨으며

討大夫(토대부) : 불손한 대부의 죄를 다스리셨고

以達王事而已矣(이달왕사이이의) : 왕도를 설명하셨다.’라고 말하는 것을 들었다.

子曰(자왈) : 공자께서도 이르기를

我欲載之空言(아욕재지공언) : ‘내가 추상적인 말로 서술하는 것보다

不如見之於行事之深切著明也(불여견지어행사지심절저명야) : 일어났던 일을 보여주어 분명하고 절실하게 느끼게 하는 것이 낫겠다.’라고 말씀하셨다

夫春秋上明三王之道(부춘추상명삼왕지도) : <춘추>는 위로 삼왕의 도를 밝히고

下辨人事之紀(하변인사지기) : 아래로는 사람들이 하는 일의 규범을 정했다

別嫌疑(별혐의) : 혐의를 분별하여

明是非(명시비) : 시비를 밝혔으며

定猶豫(정유예) : 의심스러워 결정치 못한 것을 딱 잘라 결정했다.

善善․惡惡(善善․악악) : 악한 사람을 미워하고 선한 사람을 좋아했으며

賢賢․賤不肖(현현천불초) : 현명한 사람을 존중하고 못난 사람을 천시했다.

存亡國(존망국) : 망한 나라의 이름을 보존하고

繼絶世(계절세) : 끊어진 세대를 계승했으며

補敝起廢(보폐기폐) : 잘못된 전통은 고치고 사라진 좋은 전통은 복원시켰다.

王道之大者也(왕도지대자야) : 이것들은 모두 왕도의 중요한 부분이다.

易著天地陰陽四時五行(역저천지음양사시오행) : <역경>은 천지·음양·사시·오행을 다루어

故長於變(고장어변) : 어떻게 변화하는가에 대해

禮經紀人倫(예경기인륜) : <예기>는 인륜에 관한 것을 다루어

故長於行(고장어행) : 어떻게 행동하는 가에 대하여 각각 훌륭하게 서술했다.

書記先王之事(서기선왕지사) : <서경>은 선왕의 일을 기록해놓아

故長於政(고장어정) : 정치 방면에서 뛰어났고

詩記山川谿谷禽獸草木牝牡雌雄(시기산천계곡금수초목빈모자웅) : <시경>은 산천·계곡·짐승·초목·동물과 조류의 암수를 기록하여

故長於風(고장어풍) : 풍속 방면에서 뛰어났고

樂樂所以立(락락소이립) : <악경>은 음악에 대해 논술해서

故長於和(고장어화) : 어떻게 조화롭게 하는가에 뛰어났고

春秋辯是非(춘추변시비) : <춘추>는 옳고 그름을 분별하여

故長於治人(고장어치인) : 어떻게 사람을 다스리는 가에 대해 뛰어났다.

是故禮以節人(시고예이절인) : 이런고로 <예기>는 사람을 절제시키고

樂以發和(락이발화) : <악경>은 화목한 마음이 생기게 하며

書以道事(서이도사) : <서경>은 정사를 말하고

詩以達意(시이달의) : <시경>은 감정을 나타내며

易以道化(역이도화) : <역경>은 변화를 말하고

春秋以道義(춘추이도의) : <춘추>는 정의를 말한다.

撥亂世反之正(발란세반지정) : 그래서 어지러운 세상을 다스려 올바른 세상으로 되돌리는 데는

莫近於春秋(막근어춘추) : <춘추>보다 좋은 책이 없다.

春秋文成數萬(춘추문성수만) : <춘추>는 수만 자로 되어 있고

其指數千(기지수천) : 그 요지도 수천 가지나 되며

萬物之散聚(만물지산취) : 만물의 처음과 시작이

皆在春秋(개재춘추) : 모두 <춘추>에 있다

春秋之中(춘추지중) : <춘추> 중에는 ,

弑君三十六(시군삼십육) : 임금을 죽인 자가 서른다섯 명

亡國五十二(망국오십이) : 나라를 망하게 한 자가 쉰 두 명이며

諸侯奔走不得保其社稷者(제후분주불득보기사직자) : 제후로서 도망하여 그 나라를 지키지 못한 자가

不可勝數(불가승수) : 수없이 많이 기록되어있다.

察其所以(찰기소이) : 그 원인을 살펴보면

皆失其本已(개실기본이) : 모두 근본을 잃었기 때문이다.

故易曰(고역왈) : 그래서 <역경>에 이르기를

失之毫釐(실지호리) : ‘털끝만큼 틀려도

差以千里(차이천리) : 천리가 차이가 난다.’라고 했고

故曰(고왈) : 그러므로 이르기를

臣弑君(신시군) : ‘신하가 임금을 살해하고

子弑父(자시부) : 아들이 아비를 죽이는 것은

非一旦一夕之故也(비일단일석지고야) : 일조일석에 일어나는 것이 아니라

其漸久矣(기점구의) : 오랫동안 누적되었다가 일어나는 것이다.’라고 했다.

故有國者(고유국자) : 그러므로 나라를 다스리는 자는

不可以不知春秋(불가이불지춘추) : <춘추>를 알지 못하여서는 안 된다.

前有讒而弗見(전유참이불견) : 앞에 참소하는 자가 있어도 알지 못하고

後有賊而不知(후유적이불지) : 뒤에 역적이 있어도 알지 못한다.

爲人臣者(위인신자) : 신하된 자도

不可以不知春秋(불가이불지춘추) : <춘추>를 알지 않으면 안 된다.

守經事而不知其宜(수경사이불지기의) : <춘추>를 알지 못하면 일상적인 일 하나도 적절하게 처리하지 못하고

遭變事而不知其權(조변사이불지기권) : 뜻하지 않은 일을 당했을 때 임기웅변으로 대처할 줄 모른다.

爲人君父(위인군부) : 임금 되고 아비 된 자가

而不通於春秋之義者(이불통어춘추지의자) : <춘추>의 대의에 통달하지 못하면

必蒙首惡之名(필몽수악지명) : 반드시 가장 나쁜 악명을 받게 되고

爲人臣子(위인신자) :

而不通於春秋之義者(이불통어춘추지의자) : 신하와 자식 된 자가 <춘추>의 대의에 통달하지 못하면

必陷簒弑之誅(필함찬시지주) : 반드시 나라를 빼앗기고 임금을 시해했다는 죄에 빠져

死罪之名(사죄지명) : 그 죄의 명분으로 죽임을 당하게 된다.

其實皆以爲善(기실개이위선) : 그들은 선이라 여기고

爲之不知其義(위지불지기의) : 행하지만 대의를 알지 못하기 때문에

被之空言而不敢辭(피지공언이불감사) : 터무니없는 말을 들어도 감히 반박하지 못한다.

夫不通禮義之旨(부불통례의지지) : 예의의 요지를 통달하지 못하면

至於君不君(지어군불군) : 임금은 임금답지 못하고

臣不臣(신불신) : 신하는 신하답지 못하며

父不父(부불부) : 아비는 아비답지 못하고

子不子(자불자) : 자식은 자식답지 못하게 된다.

夫君不君(부군불군) : 임금이 임금답지 못하면

則犯(칙범) : 신하들이 거역하고

臣不臣(신불신) : 신하가 신하답지 못하면

則誅(칙주) : 임금에게 죽임을 당하며

父不父(부불부) : 아비가 아비답지 못하면

則無道(칙무도) : 무도하게 되고

子不子(자불자) : 아들이 아들답지 못하면

則不孝(칙불효) : 불효하게 된다

此四行者(차사행자) : 이 네 가지 행위는

天下之大過也(천하지대과야) : 천하의 큰 잘못이다

以天下之大過予之(이천하지대과여지) : 천하의 큰 잘못이 그에게 돌아가는데도

則受而弗敢辭(칙수이불감사) : 이를 받고 감히 물리치지 못한다.

故春秋者(고춘추자) : 그런고로 <춘추>는

禮義之大宗也(예의지대종야) : 예의의 근본이다

夫禮禁未然之前(부례금미연지전) : 예의는 잘못하는 것을 미연에 예방하는 것이고

法施已然之後(법시이연지후) : 법은 잘못한 연후에 시행하는 것이다

法之所爲用者易見(법지소위용자이견) : 법의 효과는 쉽게 나타나지만

而禮之所爲禁者難知(이례지소위금자난지) : 예의의 구속은 은미하여 알기 어렵다.”

壺遂曰(호수왈) : 호수가 묻기를

孔子之時(공자지시) : “공자님 시대에는

上無明君(상무명군) : 현명한 임금이 계시지 않아

下不得任用(하불득임용) : 공자께서 관리로 임용되지 못하셨습니다.

故作春秋(고작춘추) : 그래서 <춘추>를 지어

垂空文以斷禮義(수공문이단례의) : 글로써 무엇이 예의인지를 결정하시어

當一王之法(당일왕지법) : 제왕의 범으로 삼게 하셨습니다

今夫子上遇明天子(금부자상우명천자) : 그러나 당신께서는 현명하신 천자를 만나시어

下得守職(하득수직) : 관직에 계십니다

萬事旣具(만사기구) : 만사가 다 잘 갖추어져 있고

咸各序其宜(함각서기의) : 모든 일이 법도대로 잘 되어 가는데

夫子所論(부자소론) : 당신께서 논하는 것은

欲以何明(욕이하명) : 무엇을 밝히려고 하시는 것입니까.”

太史公曰(태사공왈) : 태사공이 다음과 같이 대답한다

唯唯(유유) : “맞는 것은 맞지만

否否(부부) : 틀린 것은 틀리니

不然(불연) : 꼭 그런 것은 아니다

余聞之先人曰(여문지선인왈) : 나는 돌아가신 아버님께서 이르기를

伏羲至純厚(복희지순후) : ‘복희씨는 순박하고 인정이 많으신 분으로

作易八卦(작역팔괘) : <역경>의 팔괘를 만드셨다

堯舜之盛(요순지성) : 요·순의 전성기에 대해서는

尙書載之(상서재지) : <상서>에 기록되어 있고

禮樂作焉(예락작언) : 예·악도 이 시대에 크게 일어났다

湯武之隆(탕무지륭) : 탕왕과 무왕의 전성기에 대해서는

詩人歌之(시인가지) : 시인들이 노래했다

春秋采善貶惡(춘추채선폄악) : <춘추>는 선한 것을 취하고 악한 것을 물리쳤으며

推三代之德(추삼대지덕) : 삼대의 덕을 높이고

襃周室(포주실) : 주 왕조를 칭찬하였으니

非獨刺譏而已也(비독자기이이야) : 풍자하고 비난하기만 한 것은 아니다.’라고 말씀하시는 것을 들었다

漢興以來(한흥이래) : 한 나라가 일어난 이래로

至明天子(지명천자) : 명철하신 천자에 이르러

獲符瑞(획부서) : 상서로운 징조가 나타나

建封禪(건봉선) : 봉선을 거행하고

改正朔(개정삭) : 역법을 개정하였으며

易服色(역복색) : 의복의 색도 바꾸고

受命於穆淸(수명어목청) : 하늘로부터 천명을 받아

澤流罔極(택류망극) : 그 은혜가 끝없이 흘러넘치고 있다

海外殊俗(해외수속) : 해외 이민족들도

重譯款塞(중역관색) : 통역에 통역을 거쳐 변방 문을 두드리면서

請來獻見者(청래헌견자) : 공물을 바치고 황제를 알현하겠다는 사람이

不可勝道(불가승도) : 말할 수 없이 많다

臣下百官(신하백관) : 신하와 백관들이

力誦聖德(역송성덕) : 성덕을 열심히 노래하고 있지만

猶不能宣盡其意(유불능선진기의) : 그 뜻을 다 펴낼 수 없다

且士賢能而不用(차사현능이불용) : 선비들이 현명하고 능력 있는데도 등용되지 못하는 것은

有國者之恥(유국자지치) : 임금된 자의 수치이고

主上明聖而德不布聞(주상명성이덕불포문) : 임금께서 밝고 거룩한데도 그 덕이 널리 알려지지 않은 것은

有司之過也(유사지과야) : 관리들의 잘못이다.


且余嘗掌其官(차여상장기관) : 지금 내가 이런 일을 담당하는 관직에 있으면서

廢明聖盛德不載(폐명성성덕불재) : 황제의 밝은 성덕을 버려 기록하지 않고

滅功臣(멸공신) : 공신·

世家(세가) : 세가·

賢大夫之業不述(현대부지업불술) : 현대부의 공적을 기록하지 않으면

墮先人所言(타선인소언) : 이것은 돌아가신 아버님께서 하신 말씀을 저버리는 것이니

罪莫大焉(죄막대언) : 이보다 더 큰 죄가 없다

余所謂述故事(여소위술고사) : 내가 옛 일을 서술하는 것은

整齊其世傳(정제기세전) : 세가와 열전을 정리하려는 것이지

非所謂作也(비소위작야) : 창작하려는 것이 아니다

而君比之於春秋(이군비지어춘추) : 당신께서 이것을 <춘추>에 비교하신다면

謬矣(류의) : 잘못된 일이다.”라고 말했다

於是論次其文(어시론차기문) : 이에 그 문장의 차례를 논했다

七年(칠년) : 7년 후

而太史公遭李陵之禍(이태사공조이릉지화) : 태사공은 이릉의 화를 당해

幽於縲紲(유어류설) : 감옥에 갇히자

乃喟然而歎曰(내위연이탄왈) : 이에 깊이 탄식하며 말했다

是余之罪也夫(시여지죄야부) : “이것이 내 죄란 말이냐

是余之罪也夫(시여지죄야부) : 이것이 내 죄란 말이냐

身毁不用矣(신훼불용의) : 몸은 궁형을 당해 쓸모없이 되었구나.”

退而深惟曰(퇴이심유왈) : 그리고 물러가 깊이 생각한 뒤 말하기를

夫詩․書隱約者(부시서은약자) :  “무릇 <시경>과 <서경>이 간략하나 뜻이 깊은 것은

欲遂其志之思也(욕수기지지사야) : 그 마음속의 뜻을 실현하고자 해서였다

昔西伯拘羑里(석서백구유리) : 옛날에 서백은 유리에 갇힌 몸이 되어

演周易(연주역) : <주역>을 풀이하셨고

孔子戹陳蔡(공자액진채) : 공자께서는 진과 채에서 고생하시고

作春秋(작춘추) : <춘추>를 지으셨으며

屈原放逐(굴원방축) : 굴원은 추방당하고 나서

著離騷(저리소) : <이소>를 지었고

左丘失明(좌구실명) : 좌구명은 실명하고 나서

厥有國語(궐유국어) : <국어>를 남겼다

孫子臏脚(손자빈각) : 손자는 다리를 잘리고서

而論兵法(이론병법) : 병법을 논했고

不韋遷蜀(불위천촉) : 여불위가 촉나라로 쫓겨가고서

世傳呂覽(세전여람) : <여씨춘추>가 세상에 전해지게 되었으며

韓非因秦(한비인진) : 한비는 진나라에 갇히고 나서

說難孤憤(설난고분) : <세난>과 <고분>편으 지었다

詩三百篇(시삼백편) : <시경> 삼백 편도

大抵賢聖發憤之所爲作也(대저현성발분지소위작야) : 성현께서 발분하여 지은 것이다

此人皆意有所鬱結(차인개의유소울결) : 이러한 분들은 모두 마음에 울분이 쌓였으나

不得通其道也(불득통기도야) : 그의 도리를 표출해 낼 수 없어서

故述往事(고술왕사) : 지난 옛일들을 서술하여

思來者(사래자) : 후진들을 생각했던 것이다.”

於是卒述陶唐以來(어시졸술도당이래) : 그리고 나서 도당이래

至于麟止(지우린지) : 획린까지 일을 서술했는데

自黃帝始(자황제시) : 황제에서부터 시작했다.

 

 


[사기열전2] 제자백가 시기 이야기
07:29-14:25 관포지교-포숙과 관중이야기

14:56-21:27 안영이야기

25:58-32:51 노자 이야기

35:53-45:23 법가사상의 한비자 이야기


[사기열전3] 군사전략가
08:01-12:35 사마양저의 승부사 기질이야기

15:05-18:18 사마양저의 병사 사기 진작법

25:25-26:05 춘추시대의 첩보전 이야기

26:34-30:52 손자병법의 군사 지휘법

34:59-39:14 오기의 병사 사기 진작법

 

[사기열전4]오자서열전
05:39-18:45 사기열전4-오자서 이야기(사마천 자신을 오버랩 하고픈 사람)

18:48-25:30 사기열전4-오자서왈 악의씨가 자라지 못하게 하라

26:24-37:20 사기열전4-외교의 달인 자공 이야기1

38:02-43:18 사기열전4-외교의 달인 자공 이야기2

 

[사기열전5]-중리제자열전
03:43-13:54 사기열전5-공자의 제자 안회 이야기

14:00-20:25 사기열전5-공자의 제자 자로 이야기

26:00-30"27 사기열전5-공자와 제자들의 선문선답

33:37-39:40 사기열전5-공자와 안회의 대화

 

[사기열전6]귀곡(자)선생의 제자들

외교의 달인 군사전문가겸 책략가인 귀곡의 제자 장의와 소진 이야기

소진의 공부법:추자고두현량-공부하다 졸리면 송곳으로 허벅지를 찌르고 머릿가닥을 대들보에 묶는다.

 

07:52-12:51 사기열전6-심리이용 화술달인 소진이야기1

16:10-21:55 사기열전6-심리이용 화술달인 소진이야기2(유엔사무총장격 외국인 용병재상)

29:42-34:33 사기열전6-연횡종횡 외교달인 장의이야기1(소진의 배려에 의해 진나라에서 출세한 장의)

37:41-41:55 사기열전6-연횡종횡 외교달인 장의이야기2
깃털도 많이 쌓으면 배를 가라앉히고 가벼운 물건도 수레의 축이 부러지고 여러사람이 입이 무세도 녹이고 비방이 뼈도 녹인다.

 

10:03 - 15:22 사기열전7-(제자백가)맹자 이야기

17:30 - 21:27 사기열전7-(제자백가)추자 순자(법가) 순호군등

28:59 - 33:27 사기열전7-맹상군 이야기

36:24 - 40:39 사기열전7-맹상군 식객 풍환 이야기

 

08:15-13:47 사기열전8-악의열전
16:15-22:50 사기열전8-악의열전 편지내용(회왕에게 하고픈 이야기)

28:28-32:33 사기열전8-인상여열전
35:00-38:28 사기열전8-인상여열전 하이라이트

 

 

 

사기열전1-춘추에 대해 사마천이 호수와 나눈 이야기.mp3

 

사기열전1-태사공자서 중 사마천의 아버지 사마담의 이야기.mp3.~~~.mp3

 

사기열전2-관포지교-포숙과 관중이야기.mp3

 

사기열전2-안영이야기.mp3

 

사기열전2-제자백가 시기의 노자 이야기.mp3

 

사기열전3-사마양저의 병사 사기 진작법.mp3

 

사기열전3-사마양저의 승부사 기질이야기.mp3

 

사기열전3-손자병법의 군사 지휘법.mp3

 

사기열전3-오기의 병사 사기 진작법.mp3

 

사기열전3-춘추시대의 첩보전 이야기.mp3

 

사기열전4-오자서왈 악의씨가 자라지 못하게 하라.mp3

 

사기열전4-외교의 달인 자공 이야기2.mp3

 

사기열전5-공자와 안회의 대화.mp3

 

사기열전5-공자와 제자들의 선문선답.mp3

 

사기열전5-공자제자 자로 이야기.mp3

 

사기열전7-(제자백가)맹자 이야기.mp3

 

사기열전7-(제자백가)추자 순자(법가).mp3

 

사기열전7-맹상군 식객 풍환 이야기.mp3

 

사기열전7-맹상군 이야기.mp3

 

사기열전8-악의열전 편지내용.mp3

 

사기열전8-악의열전.mp3

 

사기열전8-인상여열전 하이라이트.mp3

 

사기열전8-인상여열전.mp3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

http://urin79.com

우린친구블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