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조회 수 274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사패산 50대 여자 등산객 타살 가능성

과거에는 뉴스는 얼마든지 감출 수 있었는데 요즘 미디어가 너무 발달해서 그런가요? 무서운 사건들이 연일 터져 나옵니다.

아무리 언론을 막고 은폐를 시도 한다해도 예전과는 다르게 인터넷이라는 엄청난 정보의 노출에 가끔은 
이제 그만 좀 터져나와라 
할 정도의 많은 사건들을 알게 됩니다.

이번에는

사패산 50대 여자 등산객 사망사건 

인적사항 : 50대 정모(55) 여성

발견장소 : 경기도 의정부시 사패산 8부 능선 호암사에서 100여미터 떨어진 지점

발견시각 : 2016년 6월 8일 오전 7시 10분경 

타살정황 : 목졸림, 눈의 일혈점, 소지품 사라진 점, 옷이 벗겨진 점 등

증거물품 : 막걸리 김치 과자 등 먹다 남은 음식물도 발견


등산객 정씨는 2016년 6월 7일 낮 2시30분경 의정부역 부근 마트에서 혼자 음식물을 구입한 뒤 산행을 시작한 것으로 확인되었으며 동행자가 없었다고 합니다. 2016년 6월 8일 오전 7시 10분경 발견 당시 등산객 정씨는 바위 위에 펼쳐놓은 돗자리 위에서 신발을 신은 채 엎드린 자세였고 웃옷 약간과 하의가 벗겨진 상태였다고 합니다.

검시관의 감식결과 시신의 목 부위에 표피 박탈 및 눈의 일혈점이 나타난 것으로 보아 목졸림에 의한 살해 가능성이 큰것으로 보고 있습니다.

현재 국립과학수사연구원에 시신 부검을 의뢰한 상태라고 합니다.


수락산 강도 살인사건 발생 이후 열흘만에  7㎞가량 떨어진 인근의 사패산에서 등산객의 사망에 타살의 가능성이 있어 더욱 무섭습니다.

수락산 강도살인 사건 피해 여성A씨(64살)를 살해한 김학봉(61)씨는 
배가 고파서 밥이라도 사 먹으려고 범행을 저질렀다
이후 피해 여성의 주머니를 뒤졌다
고 자백했습니다. 물건을 뺏기 위한것에 경찰은 범인 김학봉에게 강도살인 혐의를 적용했습니다.


여성 혼자 산행하다 등산로에서 숨진 채 발견됐다는 점으로 두 사건이 닮은꼴로 앞으로 산행이나 어디를 가더라도 여성 혼자 다니는 것에 주의가 필요할 것 같습니다. 

인적이 없는 혼자 다니는 여성을 범행대상으로 노리는 사고가 끊이질 않고 있습니다.


사패산

1.png


해발 552m로 의정부시와 양주시 경계 북한산국립공원의 북쪽 끝에 위치하고 있으며 서울 도심에서 가장 가까운 북한산 국립공원은 전국 국립공원 중 탐방객 수 1-2위를 다투는 명산으로  서남쪽으로 도봉산, 북한산과 이어졌고 양주 송추계곡과도 연결되어 있습니다.
#사패산 #여자등산객 #타살가능성 #urin79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

http://urin79.com

우린친구블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