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종교와철학
2017.02.22 08:43

백이·숙제[伯夷叔齊]

조회 수 670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백이·숙제[伯夷叔齊]

채미도(采薇圖)_이당_(李唐_1066-1150_宋).jpg

 


중국 상나라에서 주나라로 바뀔 당시 상나라를 상국으로 모시던 여러 왕국들이 있었던 시절

 

(이게 제후국인지 도지사 개념인지 ???)

 

백이와 숙제는 고죽국(孤竹國: 河北省 昌黎縣 부근)의 당시 왕이었던 고죽군의 왕자들이었다.


막내아들인 숙제를 후계자로 삼으려 했으나 왕이 죽자 숙제는 형이 있는데 자신이 왕이 되는 것은 도리에 어긋난다며 맏형인 백이에게 후계자 자리를 양보했다. 하지만 백이는 아버지의 뜻을 따라야 한다고 사양하고 어디론가 사라지고 숙제 역시 후계자 자리를 던지고 백이의 뒤를 따라 숨어버렸다.


결국 둘째 아들이 왕이 되어 고죽국을 다스렸다.


엇?

아버지의 말씀을 거역하는 것은 불효 아닌가? 하지만 당시 사람들은 백이·숙제 두 사람의 평가를 높게 하였기에 분명한 이유가 있었을 것이다.

 

 

창은 상나라 주왕에 의해서 서쪽 지역의 제후들의 우두머리가 되었다.


서쪽의 큰형이란 뜻의 = 서백

 

백이와 숙제는 서백의 창이 노인들을 잘 모신다는 소문을 듣고 귀의하려고 했지만 이미 서백의 창은 죽었고, 그의 아들 주무왕이 상나라의 폭군 주왕을 정벌하러 간다는 것을 보고

아버지의 죽음에 장사도 지내지 않고 군사를 일으켜 전쟁을 일으키니 이것을 하늘의 도리에 따른 효(孝)라 할 수 있습니까? 더욱이 신하된 자가 자신의 군주를 살해하려고 하는 행위를 인의(仁義)라고 할 수 있습니까?

라며 만류했지만


강태공의 도움을 받아 상나라를 멸망시켰고 주무왕은 백이와 숙제를 죽이려 했지만 강태공의 만류로 살았다. 폭군을 정벌하여 주나라를 세우자 모두들 환호했지만 백이와 숙제는 주나라에서 사는 것이 부끄럽다며 수양산으로 들어가 고사리를 캐 먹으며 결국 굶어 죽었다.


백이와 숙제에 대해

공자는

백이와 숙제는 원하는 길을 걸었으며 결국 원하는 것을 얻었는데 무슨 원망이 있겠느냐?


사마천은

하늘은 착한 사람에게 복을 준다는데 백이와 숙제는 잘살기는 커녕 굶어 죽고 나쁜 짓을 일삼은 무리 중에는 편안히 오래 사는 사람도 많다. 도대체 하늘이 있기는 한 것인가?

 

이런 일이 정녕 하늘의 뜻이라면 과연 하늘을 믿고 살아갈 수 있을까? 아! 정말 혼란스러운 세상이구나.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74 종교와철학 사마천 사기의 명언들 1 file 2017.02.11 2301
73 종교와철학 사기열전 file 2017.02.10 832
72 종교와철학 인의예지신(仁義禮智信) 2017.02.01 844
71 종교와철학 트럼프 행정부 진시황제 멸망사에서 교훈을 찾아라 file 2017.01.30 679
70 종교와철학 사마양저병법으로 대선 지지율 올리기 file 2017.01.13 500
69 종교와철학 부모는 오직 자식의 병을 걱정하신다 file 2017.01.12 457
68 종교와철학 최악 정치는 백성과 부(富)를 다투는 것 file 2017.01.11 367
67 종교와철학 범려에게서 배울 점 1 file 2017.01.05 518
66 종교와철학 사마천 사기 사마천의 통찰 명강의 모음 2017.01.04 559
65 종교와철학 관포지교와 같은 벗이 있는가? file 2016.12.29 477
64 종교와철학 법륜스님 - 어떻게 하면 성당에 신도가 많이 올까요? file 2016.09.08 485
63 종교와철학 예수 신화 가공 과정 file 2016.08.31 375
62 종교와철학 구약성서의 아가 2016.04.27 639
61 종교와철학 원광대학교 막걸리 사건 file 2016.03.29 2850
60 종교와철학 손정의 소프트뱅크 회장 되새겨보는 쿠팡투자 file 2016.03.05 5752
59 종교와철학 스펙 없다고 쓸모없는 사람일까? 2015.05.29 598
58 종교와철학 장애를 극복한 아버지와 아들 2014.10.11 2079
57 종교와철학 X와 같이 9 2013.03.22 8688
56 종교와철학 개는 잘 짖는다고 좋은 개가 아니요, 1 2013.03.21 7684
55 종교와철학 약속준수 3 2013.02.13 6141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http://urin79.com

우린친구블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