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연예정보
2016.03.14 11:39

이세돌이 알파고에게 퍼주는 것!

조회 수 311 추천 수 0 댓글 1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이세돌이 알파고에게 퍼주는 것!


알파고와의 경기에서 이세돌은 사실 잃을게 많다 생각했습니다.

하지만 매경기 하면서 그의 인터뷰 내용을 보면 참으로 생각이 올바르고 적극적이고 긍정적인 마인드를 가진 멋진 사람이구나라는 걸 느꼇습니다.


1.jpg




특히나 4국 첫 승 후 인터뷰에서 

 “한 판을 이기고 이렇게 축하받기는 처음”이라며 승리 소감을 밝혔다. 

그는 “3패를 당하고 1승을 하니 이렇게 기쁠 수 없다”며 “격려 덕분에 한판이라도 이긴 것 아닌가 생각한다”고 말했다. 

고 한 말이 오랫도록 머리속에 남습니다.


사실 3패면 포기할 수도 있었겠지만 승리에 대해 점점 간절해지고 1승이라도 해보자.

컴퓨터를 이겨보자라는 이런 생각이 머리속을 떠나지 않았을 것이고 계속 알파고의 수가 머리속을 맴돌았을텐데 그런 상황에서 이긴 것이 얼마나 짜릿했겠습니까?






결국 이세돌이 4국에서 1승을 거머쥐었습니다.
알파고가  RESIGN  팝업창을 띄우며 기권패를 인정했습니다.
이제 5국의 마지막 경기가 남았는데요.


저는 이번경기에서 알파고가 정말 인공지능인가? 라는 생각이 들었습니다.
하지만 알파고가 4국에서 진 경기를 보고 아!!! 인공지능으로 무장한 것이 맞구나라고 생각했습니다.

학습능력으로 훈련하고 판단하며 신중한 결정으로 승부를 노리는 것일까?
단순한  계산기능에 지나지 않는 컴퓨터라고 생각했던 것을 완전히 뒤엎는 결과였습니다.

구글의 실험은 어디까지일까?
이건 구글에서 이기고 지는 결과를 떠나 구글을 이 창조물로 무엇을 할것인가라는 고민을 하게 되었습니다.

단순히 계산하는 컴퓨터라면 이겼을 것입니다.

바둑판을 축소하여 가로세로 3 X 3 의 경우의 수를 구해봅니다.

첫돌을 놓을수 있는 상황 9개
2돌을 놓을수 있는 상황 8개
.
.
.

9x8x7x6x5x4x3x2x1
9×8×7×6×5×4×3×2×1
= 362880
경우의 수는 362,880개

여기서 지는 상황은 배제하고 이기는 상황만을 적용한다면 무조건 이긴다 입니다.


물론 바둑의 계산능력이 

(19X19)! 를 계산해야 하지만 굳이 계산할 필요없이 데이터베이스에 미리 저장했다가 경우의 수에 따라 자료만 꺼내보면 되는 것이겠지만

이건 인공지능이 아니죠.
단순한 계산기이죠.


알파고가 이런계산이 아닌 전혀다른 학습능력 알고리즘으로 학습에 의한 성장으로 이겼다면 놀라운 기술력이 아닐 수 없습니다. 구글이 들고나온 알파고는 인공지능이라는 컴퓨터입니다.  사람들은 이 컴퓨터에 이해도 조차 없는 상황에서 미리 판단해 버립니다. 흑이 놓을때 시간이 지날수록 경우의 수는 짧아집니다.  

그럼 좀 더 빨리 계산이 될 것이 분명한데  알파고는 항상 1분 30초 안에 돌을 놓는다.  이것은  인간 심리...  집중력이 흐려지는 시간을 계산한 이유가 아닐까? 농구 시합을 할때 감독들은 상대편의 흐름을 끊키위해 의도적으로 작전타임을 외칩니다.  알파고도 상대선수의 흐름을  깨기에 적합한 시간을 찾은건 아닐까요? 바둑은 경우의 수가 정해져 있습니다.  하지만 스타크래프트는 시간이 지남에 따라 상대의 전투 능력치가 달라져 이부분에 대한 계산을 불가능합니다.


알파고 다음목표인 스타크래프트는

시간에 따라 상대의 전투 능력치가 변하는 이 변수는 어떻게 판단할 것인가?
단지 상대의 기술력에 대한  인공지능  알고리즘은 배제하고 이길수 있는 알고리즘만 설정할 수 있을것 이지만 알파고는 인공지능의 능력만을 발휘한 것입니다.  

이제 구글이 새롭게 도전한다는 스타크래프트 게임은 시간적 변수외에 상대  파악을 위한 알고리즘은 지상전과 공중전의 비중이 어떠한가? 에 대한 고민도 필요할겁니다.
바둑판은 가로세로 19x19 로 되어 있으며 흑백돌을 순서대로  놓기 때문에 돌을 놓는 수는 제한적으로 단지 경우의 수가 많을뿐이지 컴퓨터의 승리가 가능합니다.
단지 알파고는 이런 단순계산이  아니라 인공지능 즉, 인간처럼 생각할 수 있는 방법을 학습하는 컴퓨터 같습니다. 그러니 알파고는 이기는 것이 목적이 아닌셈인 것입니다. 실패가 더 좋은거죠!!! 이세돌에게 더 많은것을 흡수하려는 게 진짜 목적일테니까요! 구글의 인공지능은 인간처럼 판단하고 옳바른 결정을 할 수 있는것이 목표가 아닐까요?  
무섭다. 

언젠가는 이런 완성도가 높은 컴퓨터가 나오겠지만 상위계층의 인간이 조종하는 뛰어난 컴퓨터가 결국 하위계층을 교육시키고 훈련시키며 지배하게 될것 같습니다.  행여나 바이러스,  해킹의 악의적인 목적으로 변질된다면 로봇전쟁도 나타나지 않을까?



바둑을 둘때는 세 가지만 알면 됨


흰 돌
검은 돌
이세돌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
  • ?
    Progress 2016.03.14 19:06
    ㅋ..... 바둑을 모르는 사람이 이런글을 쓰면 안되는구나.

http://urin79.com

우린친구블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