Skip to content
종교와철학
2016.08.31 08:05

예수 신화 가공 과정

조회 수 354 추천 수 0 댓글 0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

단축키

Prev이전 문서

Next다음 문서

크게 작게 위로 아래로 댓글로 가기 인쇄 첨부

예수 신화 가공 과정

 

 

예수는 조상이나 가계는 불분명하지만 예수의 어머니는 성모 마리아이고 아버지는 목수인 요셉이라고 알려져 있다.


예수신화.jpg



짜라투스트라가 새로운 종교를 창립하고, 조로아스터교 이원론, 메시아, 종말론, 구원론, 묵시문학 등이 주변지역으로 급속히 전파되었으며 바빌론 유수 이후 유대인들도 조로아스터교의 영향을 받게 됩니다.

 

② 점성학에 의거해서 물고기좌의 시대가 도래할 것이라는 예측이 등장합니다.

 

③ 시리아, 그리스, 로마제국의 침략을 받은 유대인들은 급속하게 헬라화가 진행되었고 기독교가 등장하기 전부터 메시아 사상을 내포한 수많은 유대 묵시문학이 쏟아져 나오기 시작합니다.  이때, 에세네파와 같은 유대교 영지주의자들도 등장하기 시작합니다.

 

 미트라교가 조로아스터교를 흡수하고 중근동 지역에서 큰 인기를 끌기 시작했고 이 종교는 고대부터 내려왔던 동지축제, 춘분축제 등을 흡수하고, 그리스에서 상당한 인기를 끌었던 디오니소스 의식 헬라철학도 흡수해버린 괴물종교가 됩니다.

 

⑤ 정치적 혼돈 속에서 디아스포라화 된 유대사회에, 사도라고 불리는 자들이 이스라엘에 구세주가 왔었다고 선포하고 다님. 예수에 대해 거의 아는 것이 없는 사람들이(ex: 아볼로, 바울) 구약을 아전인수격으로 해석하며 예수를 증거함.

   (이들이 증거한 예수는 실존안물이 아닌 영지주의자들이 말하는 완전한 환상 속의 예수일 가능성이 큼)

 

⑥ 바울을 비롯한 여러 사도들이 사망한 이후, 바울 서신과 사도들의 편지들이 기록되고 정리되기 시작함. 또, 그 동안 짧은 경구로서만 전해지던 예수이야기가

    단편적으로 문서화 되기 시작함.

 

⑦ 시간이 흐르면서 토요일 안식일 같은 유대습성을 하나 둘씩 버리기 시작한 초대교회는, 서서히 헬레니즘 문화권의 태양신 신화를 차용하기 시작함.

    이때쯤 전승으로 내려온 단편적인 예수이야기와 Q문서 등을 통합한 복음서들이 하나 둘씩 등장함. 헬라 철학자 첼수스를 비롯한 여러 사람들이 기독교가

   헬레니즘 문화의 신들을 표절했다고 비난하기도 함.

 

⑧ 예수신화의 창조자이며 그 신화의 의미를 알고 있는 영지주의자들이 이단으로 배척 받음. 광신적인 자칭 정통파(로마의 정치적 배경)들은 숫자가 많았지만,

    영지주의자들은 소수였기에 밀려나기 시작함.

 

⑨ 정치적으로 혼란기에 있던 로마의 콘스탄티누스 황제가 정치적 욕심으로 기독교를 공인함.

    태양신 숭배자였던 그의 영향력 아래 기독교는

일요일,

삼위일체설,

크리스마스,

부활절,

십자가 등... 

당시 강력한 영향력을 행사하던 태양신 신앙의 교리들을 마구잡이로 흡수함.

 

결국, 예수는 미트라를 흡수한 또 하나의 괴물이 되 버리고 영지주의자들은 반체제적인 자유사상가들 이었기 때문에, 정치와 손을 잡은 자칭 정통파 기독교에게 완전히 밀려나 버립니다.

 (쉽게 말해 김일성이 진짜 낙엽을 타고 압록강을 건너고 모래알로 총알을 만들면서 독립운동을 했다고 우기는 정파와 그건 상징적 의미(구라)일 뿐이라고 하는 정파싸움에서 당연히 독재자는 진짜 낙엽 도강+모래를 총알파를 선택하는 이치)

 

이것이 예수 신화론의 결론이다.

 

예수라는 인물이 정말로 실존했던 사람이라고 하더라도 우리가 알고 있는 복음서 속의 예수와는 아무런 관련이 없을 것이다. 

(만의 하나 혹 존재한 인물이라면 그저 평범한 수많은 예수라는 이름의 시골 랍비<서당선생> 중 하나에 불과)

 

복음서 속의 예수는 환상 속의 예수이다!

그가 실존했던지 아니면 실존하지 않았던 허구의 존재이던 간에, 오늘날 우리가 알고 있는 복음서 속의 예수는 로마 제국 당시 중근동과 지중해 일대를 풍미했던 수많은 구세주 전설과 헬라철학에 의해 덧붙여지고 가공된 인물이라는 점은 피할 수 없다!

 (신화를 걷어내면 유대 혁명가같은 예수가 감지된다)

 

*.나에게 조그마한 족적이라도 있다면, 내가 죽더라도 내 후손들에게 나의 일생은 신화 덫칠해져 가문의 신이 되듯이...

어디서 정리해 놓은 것 생각나서 다시 기록함

#예수 #신화 #urin79

TAG •
로그인 후 댓글쓰기가 가능합니다.

?

List of Articles
번호 분류 제목 날짜 조회 수
48 종교와철학 핀란드의 교육과 유태인의 교육 12 2012.11.22 9499
47 종교와철학 "박근혜 '애' 낳는 그림 그린 홍씨, 누군가 자신의 어머니를 저런식으로 그렸다면? file 2012.11.19 4792
46 종교와철학 옵티머스G 배터리 일체형은 배터리 찾아 삼만리 2 file 2012.10.08 6826
45 종교와철학 [위안부] 가슴아픈 역사ㅜㅜ 1 3 file 2012.09.07 4325
44 종교와철학 안식일과 주일 2 2012.08.30 3970
43 종교와철학 시골의사 아주대 강연 2012.05.28 3992
42 종교와철학 편작의 형님들이 인정을 받지 못한 까닭? 2012.03.20 4165
41 종교와철학 화타와 편작 2 2012.03.20 5088
40 종교와철학 TRACERT 유틸리티를 사용하는 방법 2 2011.12.09 5627
39 종교와철학 세종대왕과 루터의 종교개혁 2011.11.26 4551
38 종교와철학 대상 신안 천일염, 친환경 식품 인증 ‘코셔’ 획득 2011.08.30 4086
37 종교와철학 1%와 99% 2011.07.18 4281
36 종교와철학 석가모니의 일화 1 2011.05.21 5054
35 종교와철학 물질(物質)의 정의 2 2011.01.04 7218
34 종교와철학 연기법 2 2011.01.04 6828
33 종교와철학 만물의 법칙, 선순환과 악순환 1 file 2010.12.29 5535
32 종교와철학 IMF 때 나왔던 부자들의 인터뷰 2010.12.22 5619
31 종교와철학 주님께 감사드립니다. 2010.12.22 4606
30 종교와철학 신과 인간 그리고 닭과 달걀 2010.12.22 4264
29 종교와철학 포커이론 - 봉을 찾아라. 2010.12.22 5540
Board Pagination Prev 1 2 3 4 5 Next
/ 5

http://urin79.com

우린친구블로그

sketchbook5, 스케치북5

sketchbook5, 스케치북5

나눔글꼴 설치 안내


이 PC에는 나눔글꼴이 설치되어 있지 않습니다.

이 사이트를 나눔글꼴로 보기 위해서는
나눔글꼴을 설치해야 합니다.

설치 취소